글로벌모터스

글로벌모터즈

이전

'독일차 나와'....쌍용차, '정통 오프로드' SUV KR10 디자인 공개

다음

'독일차 나와'....쌍용차, '정통 오프로드' SUV KR10 디자인 공개

과거 1996년 출시된 뉴 코란도 느낌의 정통 오프로드 SUV KR10 스케치 공개
고전적 짚차의 외관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디자인

기사입력 : 2021-07-26 16:44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쌍용자동차가 새롭게 선보일 SUV KR10의 디자인 스케치.. 사진=쌍용차
쌍용자동차가 새롭게 선보일 스포츠유틸리티 차량(SUV) 'KR10'(프로젝트명)의 디자인 스케치를 26일 공개했다.

외형은 지난 1996년 출시돼 2005년까지 큰 인기를 얻은 '뉴 코란도'를 현대에 맞게 부활시킨 것이다.

지난달 중형 SUV 'J100'(프로젝트명)에 이어 두 번째 공개되는 차종으로 쌍용차는 새로운 디자인 철학 '파워드 바이 터프니스(Powered by Toughness; 튼튼한 구동)'를 철학으로 현대적인 정통 SUV 디자인을 적용했다.

center
왼쪽부터 1세대 코란도, 2세대 뉴 코란도, 새롭게 공개된 KR10 사진=쌍용차

쌍용차에 새 디자인 철학은 단순한 형태의 아름다움을 벗어난 구조적 강인함, 이동수단 이상의 가치, 색감과 질감 등 강렬한 대비, 자연과 교감 등 4가지 철학을 기본으로 했다.

쌍용차는 새롭게 선보일 신차 J100, KR10 등 향후 출시될 SUV 모델에 친환경 파워트레인(엔진, 구동계, 변속기)도 탑재해 시장과 고객 요구를 적극 수용할 계획이다.

쌍용차는 지난달 J100 디자인 스케치를 공개해 국내외 자동차 전문 사이트에서 J100 신차 예상도, 픽업 트럭 예상도 까지 만들어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었다.

이강 쌍용차 디자인센터 상무는 "쌍용차 고유의 전통을 바탕으로 디자인 비전과 철학을 재정립했으며 J100, KR10을 통해 쌍용차가 나아갈 미래 방향을 보여줄 수 있는 출발선에 서 있다"면서 "앞으로 독창적인 정통 SUV 본질의 디자인을 바탕으로 고객감동을 실현하기 위해 브랜드를 계승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창호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lug109@g-enews.com 이창호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