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모터스

쌍용차 생산 재개…"힘내라 쌍용차" 협력사 현수막 눈길

부품 공급난 해소되며 공장 가동
평택공장 앞 응원 현수막 내걸려

기사입력 : 2021-03-02 15:03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2일 쌍용자동차 평택공장에 부품 협력업체의 응원 문구가 적힌 현수막이 내걸렸다. 사진=쌍용차
쌍용자동차가 일부 협력업체의 부품 납품 거부로 중단된 생산라인 가동을 재개했다.

쌍용차는 2일 평택과 창원공장 생산을 재개한다고 밝혔다.

쌍용차 관계자는 "어려운 상황에서도 쌍용차를 믿고 응원해 주시는 부품 협력사와 적극 협조해 미출고 물량을 해소하도록 전력을 다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쌍용차는 지난해 12월 21일 회생 절차와 함께 자율 구조조정 지원(ARS) 프로그램을 신청한 뒤 잠재적 투자자와 투자 협상을 진행하고 있다.

그러나 일부 대기업·외국계 부품 협력업체가 납품을 거부해 부품을 공급받지 못해 공장 가동을 멈춰야 했다. 쌍용차 노사가 안팎으로 노력한 끝에 부품 공급에 합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미국 HAAH오토모티브와 투자 협상 중인 쌍용차는 계약을 체결하는 대로 법원에 단기 법정관리(P플랜)를 신청할 계획이다.

공장이 다시 가동을 시작하면서 쌍용차를 응원하는 문구가 적힌 현수막이 평택공장 정문 앞에 내걸려 눈길을 끌기도 했다.

쌍용차 부품 협력사 비상대책위원회와 만도, 현대트랜시스, 포스코, 현대모비스, LG전자 등 각종 부품을 납품하는 협력업체 격려가 이어졌다.

현수막에는 "힘내라 쌍용자동차", "쌍용차의 정상화를 기원한다", "임직원 모두가 한마음이 되어 쌍용차의 저력을 보여줄 시간이다" 등의 글귀가 쓰였다.


성상영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ang@g-enews.com 성상영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