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모터스

GM, 자율주행차 MS와 손 잡는다...주가 폭등

기사입력 : 2021-01-20 10:12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GM의 자율주행차인 미래형 비행 캐딜락. 사진=로이터
미국 자동차 업체 제너럴모터스(GM)가 마이크로소프트(MS)와 제휴해 자율주행차 개발에 나서기로 했다.

로이터에 따르면 GM과 GM이 대주주로 있는 자율주행 기술개발업체 크루즈는 19일(현지시간) MS와 협력해 자율주행차 상업화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구심점은 GM 자회사 크루즈다. 이 소식으로 GM 주가는 폭등했다.

GM, 일본 혼다 자동차, 기관투자가들과 함께 MS까지 크루즈에 20억 달러 이상을 투자하고 지분을 확보하게 된다.

이로써 크루즈에 투입된 자본 규모는 300억 달러에 이르게 됐다.

MS는 자사의 클라우드 컴퓨팅 플랫폼인 애져(Azure)를 통해 크루즈의 자율주행차 사업에 참여하게 된다. 애져를 통해 자율주행이 이뤄지도록 지원하게 된다.

사티야 나델라 MS 최고경영자(CEO)는 성명에서 애져는 "크루즈와 GM이 선호하는 클라우드"라면서 "애져의 능력을 발휘해 자율주행 교통수단의 규모를 확대하고, 자율주행이 주류가 되도록 돕겠다"고 다짐했다.

GM은 MS와 협력을 통해 자사 제품의 디지털화 이니셔티브에도 속도를 내게 된다.

인공지능(AI), 디지털 공급망 전반을 간소화하고, 고객들에게 이동 정비 서비스를 더 신속하게 제공하는 기회로 만들 계획이다.


김미혜 글로벌이코노믹 해외통신원 LONGVIEW@g-enews.com 김미혜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