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모터스

쌍용차 첫 전기차 '코란도 이모션' 공개 초읽기

'코란도 e-모션' 이르면 내년 2월 국내 출시

기사입력 : 2020-12-14 15:58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쌍용자동차가 지난 7월 공개한 준중형 전기 SUV 코드명 'E100'(코란도 이모션) 티저 사진. 사진=쌍용차
쌍용자동차의 첫 전기차 '코란도 이모션(e-모션)' 공개가 초읽기에 들어갔다.

로이터통신 등 외신은 쌍용차가 이르면 내년 2월 이모션을 출시한다고 14일 보도했다. 이에 따라 쌍용차는 지난달 평택공장에서 이모션 시험 생산을 시작했다.

코란도 이모션은 코드명 'E100'으로 개발 중인 전기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이다. 이 차량은 지난 7월 특허청에 상표등록출원서를 제출한 사실이 알려져 차명이 공개됐다.

'e-모션(Motion)'이라는 차명은 '전기(electric)'와 '움직임(motion)'이라는 단어를 조합해 전기차 이미지를 담아내는 동시에 감정(emotion)이라는 뜻을 나타낸 것으로 알려졌다.

쌍용차는 애당초 연말에 코란도 이모션을 공개할 예정이었으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사업 차질을 우려해 공식 데뷔를 내년으로 미뤘다.

코란도 이모션은 최고출력 190마력을 내는 전기모터와 1회 충전으로 400km 가량 주행할 수 있는 배터리를 탑재할 것으로 전해졌다. 이모션은 또한 준중형 SUV 코란도를 기반으로 제작돼 이와 비슷한 거주성(여유있는 실내공간)을 갖출 전망이다.


성상영 글로벌모터즈 기자 sang@g-enews.com 성상영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