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모터스

글로벌모터즈

이전

검찰 ‘타다 운행 불법’ 결론…이재웅 쏘카 대표 불구속 기소

다음

검찰 ‘타다 운행 불법’ 결론…이재웅 쏘카 대표 불구속 기소

기사입력 : 2019-10-28 18:40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검찰이 렌터카와 운전기사를 함께 제공하는 차량호출 서비스 사업 ‘타다’ 운행이 불법이라고 판단하고, 이재웅 쏘카 대표 등을 기소했다. 사진=연합뉴스
검찰이 렌터카와 운전기사를 함께 제공하는 차량호출 서비스 사업 ‘타다’ 운행이 불법이라고 판단했다.

서울중앙지검 형사5부(김태훈 부장검사)는 차량호출 서비스 ‘타다’를 불법 운영한 혐의(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 위반)로 이재웅 쏘카 대표와 자회사인 VCNC 박재욱 대표를 각각 불구속 기소했다고 28일 밝혔다.

검찰은 양벌규정에 따라 쏘카와 VCNC 회사법인도 함께 재판에 넘겼다.

이 대표 등은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11인승 승합차와 운전기사를 이용해 면허 없이 유상으로 운송사업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서울개인택시조합 전현직 간부들은 올해 2월 ‘타다’가 불법 택시영업이라며. 이 대표와 박 대표를 검찰에 고발했다.


정수남 글로벌모터즈 기자 perec@g-enews.com 정수남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