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모터스

그린카, 공유 경제에 속도…산업단지공단과 MOU

산업단지서 공유서비스 실시…반월시화·창원 등서 카셰어링 서비스

기사입력 : 2019-09-06 07:13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공유자동차 브랜드 그린카가 공유 경제 확대에 팔을 걷었다.

center
그린카가 스마트산단에소 공유서비스 시범사업을 추진한다. 김상원 대표가 서비스를 제공하는 업체 명단과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그린카
그린카(대표 김상원)는 이를 위해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한국산업단지공단과 스마트 산업단지에서 공유서비스 시범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최근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앞으로 그린카는 반월, 시화, 창원에 위치한 스마트 산업잔지에 그린존(차고지)을 설치하고 카셰어링 서비스를 제공한다.

앞으로 그린카는 스마트 산단 근로자가 그린카 카셰어링을 활용해 효율적으로 업무를 진행할 수 있도록 법인 전용 할인혜택과 무료 이용쿠폰 지급 등 다양한 혜택을 마련할 방침이다.

김상원 대표이사는 “이번 업무협약으로 업무 차량이 필요한 산단 내 중소기업과 편리한 출퇴근을 원하는 근로자에게 도움이 되는 생활 밀착형 카셰어링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정수남 글로벌모터즈 기자 perec@g-enews.com 정수남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