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모터스

글로벌모터즈

이전

영화 '택시운전사'에 등장한…기아자동차 ‘브리사’는 어떤 차?

다음

영화 '택시운전사'에 등장한…기아자동차 ‘브리사’는 어떤 차?

기사입력 : 2017-08-02 10:39

  • 인쇄
  • 폰트 크기 작게
  • 폰트 크기 크게
공유 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공유하기


center
사진 = 영화 택시운전사
오늘 2일 개봉하는 영화 ‘택시운전사’에서 주인공 송강호가 사용하는 기아 자동차 브리사에 눈길이 간다.

영화 택시운전사는 1980년 5월 서울 택시운전사 송강호(김만섭 역)가 우연히 독일 기자 토마스 크레취만(위르겐 힌츠페터 역)을 태우고 광주에 내려가 5.18의 모습을 직접 목격하는 모습을 담고 있다.

택시운전사의 주인공 송강호가 사용한 차량은 지난 1974년 식 기아자동차에서 생산한 브리사다. 브리사는 1974년부터 1981년까지 만들어진 기아의 최초 승용차로 라틴어 ‘산들바람’이라는 뜻처럼 국내 자동차 시장에 새바람을 일으키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당시 브라사 가격은 쌀 200가마 가격을 넘는 159만 9000원이었다.

당시 단순 조립생산에 집중 방식을 택했던 국내 자동차 생산 방식을 탈피해 국산 부품을 90%까지 사용해 제작한 자동차라며 인기를 끌기도 했다.

74년에 등장한 브리사는 승용차 모델에 앞서 적재량이 500kg까지 가능했던 픽업트럭이 먼저 공개되기도 했다. 특히 브리사 픽업은 1975년 카타르에 10대를 수출하기도 했다.

기아차 브리사는 등장과 함께 성공을 거둔 이후 현대자동차 포니의 등장으로 타격을 입게 됐다. 포니는 영화 택시운전사에서 광주 택시운전사로 등장하는 유해진(황태술 역)이 사용하는 차량으로 나온다.

영화에 등장한 기아차 브리사를 선택한 촬영팀은 구입을 위해 국내 시장을 수소문 했지만 차량을 쉽게 구할 수 없어 동남아시아 및 일본 중고 사이트를 뒤져 어렵게 찾아낸 것으로 알려졌다.

결국 어렵게 해외에서 구매한 브리사 3대는 복원팀을 통해 약 7개월 동안의 작업을 거쳐 다시 새 생명을 얻게 됐다. 특히 브라사 정식 부품 공급이 쉽지 않아 일부 부품은 다른 차량의 것을 사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영화 택시운전사 개봉을 앞두고 지난 29일 광주광역시에서 열린 시사회에서 배우 송강호는 “이 영화가 광주시민께 조금이나마 위로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글로벌모터스 방기열 기자] [글로벌모터스 기자가 쓴 기사 바로가기 →